한님

🥃 달든 쓰든 삼키는 인생 🥃 토마스 빈터베르그, 어나더 라운드 ♬ Scarlet Pleasure – What A Life ♪ ‘시작’이라는 말은 괜스레 사람을 설레게 한다. 잔잔하던 일상에 마침표를 찍고, 새로운 변화를 꿈꾸게 한다. 게으른 과거는 언제였냐는 듯 성숙한 미래만이 나를 기다리는 것만 같다. 이번에야말로 성공할 수 있다며, 겸허히 마음을 가다듬고 완벽한 계획을 세운다. 이렇듯 시작은 설레는 […]

어나더 라운드, 🥃 달든 쓰든 삼키는 인생 🥃 Read More »

🌏 중력을 딛고 일어나는 생(生) 🌏 알폰소 쿠아론, 그래비티 하루를 온전히 작은 방 안에서 보내는 게 당연해진 지금, 당신은 무엇을 보고 듣고 느끼며 살아가고 있나요? 저는 창 너머 건너편 건물 옥상에서 자라는 풀들과 그 위로 정처 없이 부유하는 구름을 구경하기도, 해가 지면 음악도 나오지 않는 이어폰을 끼고 혼자 인공 벽난로를 보며 불멍을 때리기도 합니다. 홀로

그래비티, 🌏 중력을 딛고 일어나는 생(生) 🌏 Read More »

🌊 잔멸치덮밥을 먹던, 매실주를 마시던 그날의 기억 🌊고레에다 히로카즈, 바닷마을 다이어리 인연(因緣), 사람들 사이에 맺어지는 관계를 의미하는 이 단어를 보면 여러분은 누가 떠오르시나요? 생각만으로도 마음이 시큰거리는 애인? 혹은 철없던 과거도 다 기억하고 있는 오래된 친구? 저는 ‘집’이라는 공간 그리고 그 속에서 공생하는 제 가족들이 가장 먼저 생각나더라고요. 엄마, 아빠, 남동생, 할아버지 그리고 제 반려 고양이

바닷마을 다이어리, 🌊 잔멸치덮밥을 먹던, 매실주를 마시던 그날의 기억 🌊 Read More »

🤼‍♂️ 세상을 향한 통쾌한 뒤집기, 당갈! 🤼‍♂️니테쉬 티와리, 당갈 ♬ Sarwar Khan, Sartaz Khan Barna – Haanikaarak Bapu (위 음악과 함께 〈당갈〉 글을 즐겨주세요 ♬) 안녕하세요. 저는 기타예요. 아버지와 어머니 그리고 세 명의 여동생과 함께 인도 발랄리라는 작은 마을에서 살고 있어요. 제 아버지는 레슬링 선수셨어요. 마하비르 싱 포갓, 들어보신 적 없으세요? 저희 마을에서는 조금 유명한데.

당갈, 🤼‍♂️ 세상을 향한 통쾌한 뒤집기, 당갈! 🤼‍♂️ Read More »